면적은 1만 347km2, 인구는 약 48만(1992). 필리핀 제도 중 7번째로 큰섬이며 행정적으로는 민도로옥시덴탈주(:주도 맘부라오)와 민도로오리엔탈주(:주도 칼라판)로 나뉜다. 중앙부는 높고 험준한 산들이 남북으로 뻗어 섬을 동 ·서 2주()로 양분한다. 최고봉은 할콘산(2,585m)이다. 서해안은 비가 많아 연 평균강수량이 3,000mm 이상에 이른다. 건기와 우기가 뚜렷한 데에 비하여 동해안에서는 뚜렷한 건기가 없다.

더구나 모로족()의 거듭되는 습격과 말라리아가 개발을 지연시켜 20세기에 들어와서 루손섬 등 부근의 섬들로부터 이주자가 모여들었다. 연안저지는 현재 그리스도교도인 필리핀인이 거주하며 비옥한 해안평야에서 쌀 ·코프라(코코스야자) ·마닐라삼 ·옥수수 ·사탕수수 ·과실류 등을 생산한다. 내륙부에서는 아직도 화전경작이 이루어지고 있으나, 석탄 ·대리석 ·황 ·금 등을 산출하며 목재업도 성하다.

주민은 타갈로그족으로 대부분이 해안평야에 거주하나, 그 밖에 비사야족이 남부평야에, 기타 미개 부족이 내륙오지에 거주한다. 북부해안의 푸에르토갈레라에는 필리핀대학 부설 해양생물연구소가 있고, 남서해안의 산호세에는 필리핀 최초의 근대적 제당공장이 있다.